문근영이 돌아왔다…'선녀들-리턴즈' 빛낸 의리 '자체 최고 시청률'
    • 입력2019-09-16 17:40
    • 수정2019-09-16 17:3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문근영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배우 문근영이 돌아왔다.

MBC ‘선을 넘는 녀석들(이하 선녀들)-리턴즈’에 특별 게스트로 출연한 문근영이 시청자의 반가움을 불러일으키며 다시 문근영 효과를 보여줬다. 문근영은 ‘선녀들-리턴즈’ 4, 5회에서 설민석, 전현무, 김종민, 유병재와 함께 천년의 고도 경주로 배움 여행을 떠났다.

지난 ‘선녀들-한반도 편’에서 ‘역사 잘 아는 누나’로 색다른 매력을 뽐냈던 문근영은 이번에도 진정성 넘치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특히 꼼꼼하고 철저한 예습으로 프로그램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 준 문근영에게 설민석은 ‘역사 그려주는 여자’라는 수식어를 붙여주기도 했다. 드라마 촬영 중임에도 불구하고 ‘선녀들’과의 의리를 지킨 문근영의 활약에 힘입어 4회는 자체 최고 시청률인 4.6%를 기록했다.

문근영의 활약은 지난 15일 방송된 5회에서도 이어졌다. 문근영은 신라 귀족들이 즐겨 했던 주령구 게임에서 벌칙으로 노래를 열창한 것은 물론 삼겹살 먹방까지 선보이며 분위기 메이커 역할도 완벽하게 해냈다. 털털한 성격과 문근영 특유의 밝고 귀여운 에너지는 ‘선녀들-리턴즈’에 색다른 매력을 더했고 언제나 진심으로 임하는 문근영의 진정성 역시 빛을 발하며 시청자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한편 문근영은 오는 10월 방송되는 tvN 새 드라마 ‘유령을 잡아라’로 4년 만의 안방 복귀를 앞두고 있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MBC 방송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