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신 떠난 '라디오스타', 윤상현 첫 스페셜 MC 출격
    • 입력2019-09-11 18:05
    • 수정2019-09-11 18:0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소윤기자]가수 윤종신이 '라디오스타'에서 하차하는 가운데 배우 윤상현이 그의 빈자리를 채운다.

윤상현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11일 복수의 매체를 통해 "윤상현이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 스페셜 MC로 출연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날 게스트로는 가수 임창정, 승국이, 방송인 김대희와 김지민이 출연해 함께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앞서 윤종신은 음악 활동에 전념하기 위해 12년 간 함께 했던 '라디오스타'에서 하차하게 됐다는 소식을 전했다. 이에 제작진은 당분간 스페셜 MC 체제를 유지하며 윤종신의 후임을 물색하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younwy@sportsseoul.com


사진 | 강영조기자 kanjo@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