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kg 감량' 다나, 래시가드로 뽐낸 달라진 보디라인
    • 입력2019-08-21 06:30
    • 수정2019-08-21 06:3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가수 겸 배우 다나가 몸매를 뽐냈다.

다나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무보정"이라는 설명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그는 래시가드를 입고 바다에서 수영을 즐기고 있는 모습. 최근 다이어트를 통해 몸무게 27kg을 감량한 그의 달라진 몸매가 눈길을 끈다.


앞서 다나는 한 다이어트 업체를 통해 최근 27kg의 체중을 감량했다는 소식을 알린 바 있다. 그는 "가장 우울한 시기에 다이어트를 시작했다. 불면증이 심해 먹던 수면제 때문에 늘 아침에 눈을 뜨면 느꼈던 몽롱함과 무기력이 많이 사라졌고, 새벽에 폭식을 하고 감정 조절이 힘들었던 불안정한 심리 상태도 많이 나아졌다"라고 심정을 전하기도 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다나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