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활동을 예고한 슈퍼탤런트 라다 아키모바, "방탄소년단의 팬이기 때문에..."[이주상의 e파인더]
    • 입력2019-08-16 06:29
    • 수정2019-08-16 06:3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DSC_7147
라다 아키모바.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글·사진 이주상기자] 지난 5월 서울에서 열린 ‘2019년 미스 슈퍼탤런트 시즌 12’에서 여왕의 자리를 차지한 러시아 출신의 미녀 라다 아키모바(20)가 최근 한 광고촬영에서 아찔한 속살을 내보이며 남심을 저격하고 나섰다. 아키모바는 사진 속에서 타월만 걸친 채 34-24-35의 넘치는 볼륨감을 자랑했다.

172cm의 큰 키를 소유한 아키모바는 섹시함과 더불어 특유의 천진함과 고급스러움을 동시에 뽐냈다. 광주에서 열린 세계수영선수권 대회의 초청을 받고 내한한 아키모바는 광주에서의 일정을 마치고 광고촬영에 응했다. 아키모바는 “관계자들이 나의 매력을 십분 발휘할 수 있도록 많은 배려를 했다. 즐겁게 촬영했다”며 환하게 웃었다.

아키모바는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부대행사인 ‘광주 CIS 뮤직페스티벌 2019’에서 가수로서의 실력을 뽐냈다. 두 차례에 걸쳐 무대에 올라 사라 브라이트만과 안드레아 보첼 리가 불러 유명해진 명곡 ‘Time to Say Goodbye’와 송중기를 스타덤에 올려놓은 유명 드라마 ‘태양의 후예’ OST인 ‘You Are My Everything’을 불렀다.

아키모바는 지난 5월 서울에서 열린 시즌 12 결선인터뷰에서 방탄소년단의 열렬한 팬임을 많은 관중들앞에서 밝히기도 했다. 아키모바는 “BTS는 세계 최고의 가수다. BTS는 나를 항상 즐겁게 만들어 준다. 가수와 모델로 한국에서 활동할 계획이다. 한국어를 배울 겸 열심히 BTS의 노래를 따라 부르고 있다. 같은 무대에서 노래를 부르는 것이 꿈이다”라며 천진스런 미소를 지었다.

한편 지난해 프랑스 에펠탑에서 슈퍼탤런트 시즌 11을 치러 화제를 일으킨 슈퍼탤런트 조직위원회는 시즌 13을 유럽전역을 돌며 진행할 계획이다. 아키모바는 시즌 12의 우승자로서 시즌 13에 참여할 예정. 아키모바는 “20일 가까이 유럽의 명소를 돌며 진행한다. 후배들과 함께 아름다운 추억을 많이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아키모바는 16살 때 러시아의 유명 미인대회인 ‘Krasa Rossii’에서 최고상을 받으며 타고난 미모를 입증했고, 2017년에는 미스 유니버스, 미스 월드, 미스 인터내셔널과 함께 세계 4대 미인대회로 꼽히는 ‘Miss Earth’에서 준우승을 차지해 러시아 국민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지금은 배우와 가수로 바쁘게 활동하고 있다.

DSC_7133
라다 아키모바.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DSC_7101
라다 아키모바.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DSC_7153
라다 아키모바.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DSC_7449
라다 아키모바.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DSC_7466
라다 아키모바.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DSC_7458
라다 아키모바.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rainbow@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