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서 열리는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 대회, 18일 개막
    • 입력2019-08-14 16:46
    • 수정2019-08-14 16:4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1
제공 | 국제배구연맹
[스포츠서울 정다워기자]대한민국배구협회는 18일부터 25일까지 서울 잠실실내체육관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리는 2019 신한금융 서울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대회를 개최한다.

협회는 사상 처음으로 한국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를 찾는 배구 팬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경기 승리 시 한국 선수들이 1층에 앉은 팬과 하이파이브를 진행한다. 이어 팬 단체 셀카 타임도 이어진다. 그 외에도 동반 세리머니 등 다양한 팬 스킨십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참여한 팬들 가운데 추첨을 통해 국가대표 친필 사인볼을 증정할 계획이다.

‘AVC특파원’은 현장에 온 팬들이 경기장 곳곳 열기와 분위기를 직접 전하게 하는 기획이다. 현장 분위기를 담은 사진을 찍어 인스타그램 혹은 페이스북에 업로드한 팬들 중 3명을 선정해 어린이 직업체험 테마파크 키자니아 2인 가족 이용권을 증정한다. 사진 업로드 시 #AVC특파원, #키자니아 두 해시태그를 달아 올리면 자동 응모된다.

그 외에도 특이한 응원피켓을 만들어 입장한 팬들에게 국가대표 사인볼을 주는 ‘내가 만드는 응원피켓’ 이벤트, 평소 혼자만 보기 아까운 선수들 사진을 전송해 전광판으로 함께 공유하는 ‘국가대표 인사이드 컷’ 이벤트 등이 마련되어 있다.

대회 사상 첫 우승에 도전하는 한국은 18일 오후 2시 이란과 조별 예선 첫 경기를 치른다. 19일 오후 7시에는 홍콩과 두 번째 경기를 펼친다. 두 경기 모두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이번 대회 티켓은 특별히 경기장 별 1일권으로 판매된다. 해당일 티켓을 구매할 경우 그 경기장에서 열리는 모든 경기를 한번에 관람할 수 있다.자세한 일정 및 티켓 가격은 티켓링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weo@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