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전히 결혼 생각 없다'던 이서진(Lee Seo jin) "아이를 낳는다면? 딸" ('리틀 포레스트' 포토타임) [SS쇼캠]
    • 입력2019-08-12 17:02
    • 수정2019-08-12 17:0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기자] 배우 이서진이 여전히 결혼 생각이 없다고 밝혔다. 12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이서진, 이승기, 박나래, 정소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SBS '리틀 포레스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서진은 아이들과 시간을 보내보면서 결혼에 대한 생각이 바뀌었냐는 질문에 "끝까지 혼자 살아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단호하게 답했다.


이어 이서진은 "원래 생각한 육아관이 없다. 원래 여자 조카들을 예뻐해서 만약 아이를 갖는다면 딸을 낳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한편, SBS에서 파격적으로 편성한 첫 16부작 월화예능 '리틀 포레스트'는 푸른 잔디와 맑은 공기가 가득한 자연에서 아이들과 맘껏 뛰놀 수 있는 친환경 돌봄 하우스를 여는 무공해 청정 예능으로 오늘(12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yoonssu@sportsseoul.com


사진ㅣ유튜브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