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상우 "낯 많이 가려...하지원 질문에 대답만 한 적 있어 죄송"
    • 입력2019-07-17 23:42
    • 수정2019-07-17 23:4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라디오 스타' 배우 이상우가 낯을 가리는 성격 탓에, 하지원에게 미안한 마음이 있다고 전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새 주말특별기획 '황금정원'의 주역 한지혜, 이상우, 오지은, 이태성이 출연하는 '주말 도둑'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상우는 '황금정원' 출연 배우들이 자신보다 나이가 어려도 "~씨"라는 호칭을 붙인다고 밝혔다. 이에 한지혜는 "호칭 정리가 필요하다", 이태성은 "편하게 불러달라"라고 말하기도.


이어 이상우는 에피소드 하나를 공개했다. "헬스클럽에 하지원 씨가 있었는데, 오셔서 '안녕하세요. 여기에서 운동하세요?'라고 물으셨다. '예'라고 답했다"라며 그냥 돌아섰다는 것에 "죄송스러운 마음이 있다"라고 밝혔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MBC 방송화면 캡쳐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