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이혼 1개월 전 송혜교 언급…"마음의 안정" (+SS영상)
    • 입력2019-06-27 11:26
    • 수정2019-06-27 11:5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조윤형기자]배우 송중기가 송혜교와 결혼 1년 8개월 만에 이혼한 가운데, 그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27일 송중기 측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광장은 "송중기를 대리해 지난 26일 서울가정법원에 이혼조정 신청서를 접수했다"고 전했다.


송중기는 법률대리인 측을 통해 "좋지 않은 소식을 전해드리게 돼 죄송하다"며 "두 사람 모두 잘잘못을 따져가며 서로를 비난하기보다는 원만하게 이혼 절차를 마무리하길 희망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상처에서 벗어나 연기자로서 작품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다짐도 남겼다.


곧바로 송혜교 측도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송혜교의 소속사 UAA코리아는 "신중한 고민 끝에 이혼 절차를 밟고 있다"며 "성격 차이로, 양측이 둘의 다름을 극복하지 못해 이런 결정을 내리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혼에 관한 구체적인 사유는 따로 밝히지 않았다.


앞서 송중기는 결혼 이후 공식 석상에서 웨딩 반지를 착용하지 않아 이목이 쏠린 바 있다. 하지만 그는 지난달 진행된 tvN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제작발표회에서 "(결혼 후) 마음의 안정을 얻었다. 와이프가 집중해서 잘하라고 응원해 준 덕분에 잘 마쳤다"며 부부애를 과시, 이혼설을 일축했다.


한편 송중기와 송혜교는 지난 2016년 방송된 KBS2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 함께 출연해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두 사람은 2017년 10월 31일 결혼식을 올렸으나, 1년 8개월 만에 이혼 수순을 밟게 됐다.


yoonz@sportsseoul.com


영상ㅣ곽재순기자 ssoon@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