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진 곳에서…" 비비가 솔직하게 밝힌 타이거 JK 첫인상 (비비 쇼케이스) [SS쇼캠]
    • 입력2019-06-12 19:07
    • 수정2019-06-12 19:0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기자] 가수 비비가 타이거 JK 첫인상에 대해 솔직하게 답했다.

12일 오후 서울 마포구 홍대 무브홀에서 비비(BIBI) 데뷔 EP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침서'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비비는 소속사 대표 타이거 JK를 처음 만났을 때 어땠냐는 질문에 "처음에 의정부의 외진 곳에서 만났는데 머리도 길고 무서웠다. 지금은 머리도 자르고 엄청 잘생겨지셨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한편, 비비 데뷔 EP 앨범에는 내일이면 보지 않을 사람들 ('Give More Care Less'), 나쁜 남자와 사랑에 빠진 나쁜 여자들 ('Pretty Ting'), 장거리 연애를 하는 사람들을 위한 사람들 ('Fedex Girl')을 위한 노래가 수록된다.



yoonssu@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