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균상, 럽스타→비연예인과 열애설→초스피드 부인 "아는 동생일 뿐"(종합)
    • 입력2019-06-05 21:25
    • 수정2019-06-05 21:2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배우 윤균상이 모 여대생과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소속사를 통해 초스피드로 부인하며 해프닝으로 일단락됐다.


5일 윤균상 소속사 뽀빠이엔터테인먼트는 "윤균상의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다"면서 "열애설에 등장한 여성은 지인을 통해 알게 돼서 오빠 동생하는 사이일 뿐 열애는 아니다. 특히 그 여성의 SNS에 공개된 윤균상의 집은 윤균상 씨가 평소에 집에서 모임을 자주 하는 편인데 그 분도 다른 지인들과 같이 모인 것일 뿐"이라고 윤균상의 열애설을 부인했다.


앞서 한 매체를 통해 윤균상과 7세 연하인 비연예인 여대생의 열애설의 불거졌다. 보도에 따르면 이 여대생은 SNS를 통해 일명 '럽스타그램'을 자주 업로드, 윤균상과 열애 의혹을 샀다.


특히 이 여대생은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를 통해 공개됐던 윤균상의 집이 찍힌 사진과 한 남성과 나눈 카카오톡 메시지 등을 공개하며 '럽스타그램'을 해왔다.


또한 윤균상이 출연을 앞두고 있는 OCN 드라마 '미스터 기간제' 대본 사진을 SNS에 게재했고, 카카오톡 메시지에 "아직 드라마 현장이야. 마지막 장면 촬영이 길다" 등의 내용이 담겨 있었다.


윤균상은 이 여대생과 열애설이 불거지자마자 곧바로 열애를 부인했다. 현재 여대생의 SNS는 비활성화된 상태다.


한편, 윤균상은 2012년 SBS 드라마 '신의'로 데뷔, '육룡이 나르샤', '피노키오', '역적' 등에 출연하며 인기를 모았다. 윤균상은 오는 7월 방송 예정인 OCN '미스터 기간제'에 출연한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강영조기자kanjo@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