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정화♥…확정은 NO" 마동석, 깜짝 칸發 결혼계획 전해진 이유[SS이슈]
    • 입력2019-05-24 06:01
    • 수정2019-05-24 06:0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마동석
[칸(프랑스)=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배우 마동석과 예정화의 갑작스런 결혼 계획이 칸에서 전해졌다. 이에 마동석 측은 예정화와의 애정 전선과 결혼 계획에 대해 설명했다.

지난 23일(현지시각) 오전 마동석은 프랑스 칸의 한 레스토랑에서 영화 ‘악인전’(이원태 감독) 팀과 함께 한국 취재진과 식사를 하는 시간을 가졌다. 앞서 제72회 칸 영화제 미드나잇 경쟁부문에 ‘악인전’이 공식 초청됐고 22일 공식 상영 행사 후 해당 자리를 가진 것. 다양한 이야기가 식사와 함께 이어졌던 중 마동석은 결혼에 대한 질문을 받게 됐다. “장가는 안 가냐”는 질문에 그는 ‘내년 쯤 계획’을 언급했고, “원래 올해 가려고 했는데 스케줄이 안됐다”고 답했다. 더불어 그는 영화 ‘신과 함께’, ‘백두산’ 등을 함께하며 인연을 이은 김용화 감독이 아이를 낳을 거면 최대한 빨리 결혼하라고 했다는 조언도 덧붙였다.

짧은 발언이었지만 해당 소식이 알려지며 화제가 됐다. 이름이 언급되지는 않았지만 현재 마동석은 지난 2016년부터 피트니스 코치 출신의 방송인 예정화와 공개 열애 중이다. 묵묵히 애정을 이어갔던 두 사람이지만 결혼에 대한 언급은 이번이 처음이었다. 새벽 시간 임에도 마동석과 예정화의 소식에 두 사람의 이름이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는 등 관심을 입증했다.

이에 마동석 소속사 빅펀치이엔티 측은 “관련 기사는 칸 현지에서 기자 분들과 캐주얼한 자리에서 결혼 관련 질문이 나와서 ‘가급적 빨리 하고 싶다’, ‘내년이라도 하고 싶다’고 말씀 드린 내용으로 구체적인 결혼 계획에 대한 이야기는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연인 예정화와의 관계에 대해서는 “현재 마동석은 예정화와 좋은 관계를 이어가고 있다”고 애정전선에 문제 없음을 알렸다.

이어 향후 두 사람의 계획에 대해 “결혼 계획을 확정한 것은 아니며 확정되면 매체를 통해 공식적으로 알릴 것을 말씀 드린다”고 설명했다.

해프닝으로 끝난 마동석의 내년 결혼 계획이었지만, 여전히 예정화와 변함없는 애정을 이어가고 있고 결혼에 대한 소망은 사실인 것이 알려졌다. 주연을 맡은 작품의 낭보로 향한 칸에서 전해진 뜻밖의 이야기였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칸 영화제 공식 페이스북 제공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