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이다지 "100억 연봉? 사실 아냐, 그 정도 받는 강사 있어"
    • 입력2019-05-15 23:37
    • 수정2019-05-15 23:3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라디오스타' 이다지가 100억 계약금설을 해명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에서는 스승의 날을 맞아 류승수, 박선주, 이다지, 박지우가 출연했다.


이날 스타 강사 이다지는 BTS급을 자랑하는 인기를 전했다. 그는 "예전에는 강의를 들을 때 앞자리에 앉으려면 일찍 와서 기다렸는데, 요즘은 티켓팅을 한다. 오픈이 되면 앞자리부터 빨리 매진된다"며 웃었다.


특히 100억 계약금 루머를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다지는 "'SKY 대학 입학생 선정 가장 도움 준 선생님' 1위에 선정됐다"면서 자신을 소개하는가 하면 "100억 계약금설은 아니다. 국영수처럼 중요과목 선생님들 중에는 그 정도의 돈을 받는 분도 있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한편 MBC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MBC 방송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