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대에도 20대 못지 않는 명품 보디 라인 자랑하는 세계적인 모델
    • 입력2019-05-14 07:00
    • 수정2019-05-14 07:0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덴마크 출신의 모델 겸 영화배우 헬레나 크리스텐슨이 한국 나이 50세에도 20대 못지 않는 보디를 자랑했다.


크리스텐슨은 최근 개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젊은 시절 못지 않는 명품 수영복 패션을 선보였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크리스텐슨은 푸른 바닷가를 배경으로 보라색 원피스 수영복을 입고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고 있다.


특히 크리스텐슨은 20대 시절 못지 않는 몸매로 시선을 잡아 끌었다.


1968년생인 크리스텐슨은 지난 1986년 미스 덴마크 출신으로 슈퍼모델로 발탁된 뒤 세계적인 모델로 활약했다.


크리스텐슨은 영화 '샤도우 플레이(2009)' '알레그로(2005)' '캣워크(1995)' '패션쇼(1994)' 등에 출연하기도 했다.



purin@sportsseoul.com


사진|헬레나 크리스텐슨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