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멀티골…토트넘, 맨시티전 3-4 패배 '4강 진출'[현장리뷰]
    • 입력2019-04-18 05:57
    • 수정2019-04-18 05:5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1
맨시티가 4-3으로 승리했다.맨체스터 | 장영민통신원
[맨체스터=스포츠서울 장영민통신원]손흥민의 맹활약 속에 토트넘이 극적으로 4강 진출에 성공했다.

토트넘 공격수 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오전 4시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전반 7분과 10분 연속골을 터뜨렸다. 팀이 0-1로 뒤진 상황에서 경기를 뒤집었다. 손흥민의 득점포에도 불구하고 토트넘은 수비가 무너지면서 맨체스터시티에 연이어 실점했고, 2-4로 끌려가는 어려운 경기를 했다. 그러나 후반 18분 터진 페르난데 요렌테의 골로 스코어를 3-4로 만들었다. 지난 1차전서 1-0으로 승리한 토트넘은 두 경기 합계 4-4로 맨체스터시티와 동점을 이뤘으나 원정다득점 원칙에 의해 최종승자가 됐다.

토트넘은 전반 4분 만에 라힘 스털링에게 선제골을 허용하며 불안하게 경기를 시작했다. 하지만 원톱으로 나선 손흥민이 시동을 걸었다. 전반 7분 손흥민은 페널티라인 근처에서 공을 잡은 후 다이렉트 슛을 시도했다. 공은 맨체스터시티 골키퍼 에데르손 발 맞고 굴절돼 골대 안으로 향했다. 손흥민은 3분 후 다시 한 번 골망을 흔들었다. 박스 왼쪽에서 패스를 받은 후 오른발 감아차기로 골대 구석을 정확하게 갈랐다.
1
손흥민이 득점 후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맨체스터 | 장영민통신원
손흥민이 펄펄 날았지만 토트넘은 수비가 크게 흔들렸다. 토트넘은 1분 후 베르나르두 실바에게 동점골을 허용했다. 전반 21분에는 다시 한 번 스털링에게 실점했다. 케빈 데브라위너가 왼쪽에서 길게 연결한 크로스를 스털링이 받아 마무리했다.

토트넘은 악재도 발생했다. 전반 41분 미드필더 무사 시소코가 데브라위너와 충돌하는 과정에서 부상을 입었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은 시소코 대신 페르난도 요렌테를 투입하며 전술에 변화를 줬다.

후반 들어 맨시티는 더 맹렬하게 공세를 펼쳤다. 손흥민은 후반 3분 데브라위너의 돌파를 막는 과정에서 옐로카드를 받았다. 이미 경고 두 장을 안고 있던 손흥민은 카드가 세 장이 되면서 4강 1차전에 출전할 수 없게 됐다.

후반 5분과 10분 각각 스털링, 데브라위너가 시도한 결정적인 슛을 골키퍼 위고 로리스가 막아냈다. 로리스의 선방으로 가까스로 버텼으나 이미 붕괴된 토트넘 수비는 더 이상 맨시티 공격을 막지 못했다. 후반 14분 데브라위너가 내준 패스를 세르히오 아구에로가 박스 오른쪽에서 받은 후 강력한 슛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점수 차가 4-2로 벌어지는 골이었다. 펩 과르디올라 맨체스터시티 감독은 다비드 실바를 빼고 페르난지뉴를 투입하며 수비에 무게를 두는 작전으로 변화를 줬다.
1
주심이 VAR 확인을 하고 있다.맨체스터 | 장영민통신원
위기의 토트넘은 그대로 무너지지 않았다. 후반 18분 요렌테가 왼쪽에서 올라온 코너킥을 몸으로 받아 넣었다. 공이 요렌테 팔에 맞는 것처럼 보여 주심은 VAR을 실시했는데 결과는 뒤집히지 않고 득점이 인정됐다. 1,2차전 합계 스코어가 4-4 동점이었으나 토트넘이 원정다득점 원칙에 의해 4강에 가는 그림이었다.

급해진 맨시티는 주도권을 쥐고 연이어 공격을 시도했다. 후반 34분 아구에로의 헤더를 로리스가 막아내며 토트넘은 실점 위기에서 탈출했다. 포레티노 감독은 종료 10분을 남겨놓고 루카스 모우라를 빼고 수비수 벤 데이비스를 넣으며 수비를 강화했다.

가장 극적인 장면은 후반 추가시간 나왔다. 맨체스터시티의 스털링이 득점에 성공했으나 VAR을 통해 오프사이드 판정이 나오면서 골이 취소됐다. 토트넘은 끝까지 맨체스터시티의 파상공세를 막아냈고, 결국 경기는 그대로 끝났다.
weo@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