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참사' 5주기인 오늘(16일), 안산에서 기억식 열려
    • 입력2019-04-16 06:45
    • 수정2019-04-16 06:4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기억식이 오늘(16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화랑 유원지에서 열린다.


사단법인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위원장 장훈)와 4.16재단(이사장 김정헌)이 공동 주관하고, 교육부·행정안전부·해양수산부·경기도·경기도교육청·안산시가 지원하는 이 행사에는 유가족과 시민 등 5000여명이 참석한다.


유은혜 부총리와 문성혁 해수부 장관 등 정부와 정당 대표 등도 참석할 예정이다.


세월호 참사 5주기 기억식은 오후 3시 안산시 전역에 1분간 울리는 추모사이렌을 시작으로 희생자 추모 묵념, 유 부총리와 장훈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 위원장 등의 추도사, 기억 공연, 추도시 낭송, 기억 영상, 기억편지 낭송, 기억 합창 순으로 진행된다.


또 전국 곳곳에서 추모 행사가 진행되고 있다. 인천에 있는 세월호 일반인 희생자 추모관에서는 일반인 희생자 5주기 추모식이 오전 11시부터 열린다. 지난 12∼14일 안산시 일대에서 세월호 5주기 추모 행사 ‘경기페스티벌-약속’을 펼친 바 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 KBS1 방송화면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