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리→이그루' 모모랜드 낸시, 상큼 셀카와 함께 새 이름 공개[★SNS]
    • 입력2019-03-20 19:13
    • 수정2019-03-20 19:1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조효정 인턴기자]그룹 모모랜드의 멤버 낸시가 새 한국 이름을 공개했다.

지난 19일 모모랜드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그린바이브(Green Vibe) #그루'라는 문구와 함께 낸시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낸시는 카메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낸시의 새 이름 '그루'에 어울리는 초록색 네일아트와 스웨터가 그의 센스를 보여준다.


낸시는 최근 '이그루'로 한국 이름을 바꿨다. 미국인 아버지와 한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낸시의 영어 이름은 '낸시 조월 맥다니'로, 바꾸기 전의 한국 이름은 '이승리'다. 그는 미국 오하이오주에서 6년간 거주하다가, 다시 부모와 함께 한국으로 들어와 지내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모모랜드는 오늘(20일) 오후 6시 다섯 번째 미니앨범 '쇼비(Show Me)'를 선보였다.


chohyojeong@sportsseoul.com


사진 | 모모랜드 인스타그램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