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좀 넘겨" 씨엔블루 이종현도 몰카 공유 의혹…FNC '묵묵부답'
    • 입력2019-03-15 06:21
    • 수정2019-03-15 06:2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그룹 씨엔블루 멤버 이종현이 정준영과 몰카 영상을 공유한 정황이 포착됐다.

14일 방송된 SBS '8뉴스'에서는 FT아일랜드 출신 최종훈, 씨엔블루 이종현의 충격적인 카카오톡 대화 내용이 공개됐다.


보도에 따르면 이종현은 정준영이 있는 단체 대화방, 그리고 1:1 개인 대화방에서 성관계 동영상을 받아보거나 여성을 물건 취급했다. "나 어제 OO애들이랑 XXXX했어" "빨리 여자 좀 넘겨요. O같은 X들로" "어리고 예쁘고 착한 X 없어? 가지고 놀기 좋은" 등 여성을 향한 비하 발언을 서슴치 않았다.


앞서 FNC 측은 이종현이 이번 사건과 무관하다는 입장 발표를 했다. 단톡방 멤버로 최종훈과 이종현이 지목됐을 때 "현재 사회적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해당 연예인들과 친분이 있어 연락을 주고받는 사이였을 뿐, 이번 사건과 관련이 없음을 분명히 밝힌다"며 부인했다.


하지만 최종훈의 음주 단속 무마 관련 보도됐을 때 음주 운전 적발은 사실이지만 청탁은 없었다며 선을 그었고 결국 14일 "최근 잇따른 사건에 연루돼 물의를 빚은 최종훈에 대해 금일 자로 FT아일랜드 탈퇴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한차례 입장 번복을 한 FNC 측은 이번 이종현의 추가 보도 후 어떠한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SBS 방송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