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8뉴스' 씨엔블루 이종현, 정준영 단체 대화방 참여…영상 공유
    • 입력2019-03-14 20:30
    • 수정2019-03-14 20:2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이종현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가수 정준영의 단체 대화방에 함께한 인물 중 한 명으로 그룹 씨엔블루 이종현이 지목됐다.

14일 SBS ‘8뉴스’에서는 정준영과 승리 등 지인들의 단체 대화방과 관련한 추가 보도를 전했다. 보도에서는 정준영과 승리를 비롯해 함께 단체 대화방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던 연예인들은 초반 강하게 부인을 하며 잡아뗐지만, 의혹이 사실로 드러나자 뒤늦게 잘못을 인정했다고 전했다.

이어 최종훈은 단체 대화방에 여성이 잠들어 있는 사진을 게재했고, 지인 허 모씨는 “누구야 몸매 X좋은”이라 말했다. 또한 최종훈은 불법 촬영물을 함께 공유했으며 여성의 몸을 촬영한 것에 대해 지인들에게 재촉하고 여성 비하 발언을 계속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더불어 이종현의 실명도 공개됐다. 보도에서는 “이종현이 단체, 개인 대화방을 통해 영상을 받아봤다”고 전했다. 공개된 대화방에 따르면 이종현은 “빨리 여자 좀 넘겨요. O같은 X들로”라 말했고, 정준영은 “누구 줄까?”라 답했다. 이에 이종현은 “형이 안 ***있으면 좋고 없으면 그냥 예쁜 X”이라 말했다. 이에 이종현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SBS에 “이종현이 불법 촬영물을 공유하고 부적절한 대화를 한 것이 없다”고 부인했다.

그동안 단체 대화방에 참여했던 가수 이 모씨에 대한 궁금증이 집중돼왔다. 결국 주인공은 이종현인 것으로 알려졌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SBS 방송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