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훈, 정수영 전 감독, e스포츠 아카데미 '2sports academy' 개원
    • 입력2019-03-07 17:51
    • 수정2019-03-07 17:5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주훈 정수영
주훈(왼쪽부터) 정수영 전 프로게임단 감독이 e스포츠 교육 사업을 시작한다.
[스포츠서울 김진욱기자] 정수영, 주훈 1세대 프로게임단 감독이 손을 잡고 e스포츠 전문 인력양성에 나선다.

주훈, 정수영 전 프로게임단 감독은 지난 2005년 12만명이 운집한 가운데 부산 광안리에서 펼쳐진 프로리그 결승에서 맞붙은 통신라이벌 SK텔레콤과 KTF 팀을 이끌었던 명장이다.

이 두 감독은 힘을 합쳐 오는 13일 e스포츠 아카데미 ‘2sports academy’를 서울 명지전문대학교 주변(서울시 서대문구 명지2길 33)에 개원한다.

2sports academy는 아시안게임 정식 종목이 된 e스포츠에 필요한 프로게이머 양성과정은 물론이고 심판, 코치, 게임전문 방송인 등 다양한 방면의 커리큘럼을 갖춘다.

이뿐만 아니다. 우수한 인재 발굴을 통해 각 종목별로(LoL, 오버워치, 배틀그라운드, 스타크래프트 1·2 등) 프로게임단 창단을 목표로 하고 있다.

2sports academy는 명지전문대와 산학협력체계를 맺어 안정된 공간 확보했다. 게임사인 ㈜젠틀마스(대표 신현일)가 주주로 참여해 모바일 게임 등 다양성을 확보하고 있으며 다양한 회사들과 MOU를 체결해 공신력 있는 아카데미를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강사진들도 주목된다. 박용욱 수석코치를 비롯해 지영훈 부수석코치, LoL 챔피언 출신 신동욱, 선호산 등 프로게이머 출신들의 강사진들이 참여한다. 이뿐만 아니라 게임과몰입 방지를 위한 심리상담센터도 함께 운영한다.

주훈 대표와 정수영 대표는 “1년 이내에 프로게임단 창단을 목표로 우수한 인재를 육성하여 2022년 아시안게임에 아카데미 출신들이 국가대표로 선정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e스포츠 아카데미 2sports academy(www.2sports.co.kr)는 정식 오픈에 앞서 3월 한 달 동안 사전신청자에 한해 수강료 할인 및 원생 전용 티셔츠 증정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jwkim@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