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자X한지민, 눈부신 2인 1역 조합 ('눈이 부시게' 제작발표회) [SS쇼캠]
    • 입력2019-02-11 16:18
    • 수정2019-02-11 16:1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기자] 배우 김혜자, 한지민이 2인 1역을 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배우 김혜자, 한지민, 남주혁, 손호준, 김가은 등이 참석한 가운데 JTBC 드라마 '눈이 부시게'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김혜자는 한지민과 2인 1역 질문에 "한 프레임에서 연기한 적이 없어서 잘 못 봤다. 저렇게 사랑스러운 배우와 함께 연기할 수 있어서 감사했다. 한지민 배우가 캐스팅됐다고 했을 때 좋았다. 예쁘고 사랑스럽고 연기도 잘하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이어 한지민은 "작품을 선택한 가장 큰 이유가 (김혜자) 선생님 때문이었다. 짧게 나오는 역할일지라도 선생님의 젊은 시절을 연기할 수 있다는 것이 영광이었다. 선생님의 존함을 역할 이름으로까지 쓸 수 있기 때문에 영광스러웠다. 이렇게 직접 만나 뵐 수 있는 것만으로도 행복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JTBC 새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는 오늘(11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yoonssu@sportsseoul.com


사진ㅣ유튜브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