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겠다" 허지웅, 악성림프종 투병 근황 공개…네티즌 '응원 봇물'
    • 입력2019-02-11 07:41
    • 수정2019-02-11 07:4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박준범기자]작가 겸 방송인 허지웅이 악성림프종 투병 근황을 공개한 가운데, 네티즌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허지웅은 지난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시, 항암 입원하러 가는 길. 여러분 덕분에 잘 버티고 있습니다. 보내주시는 이야기들 모두 읽고 있습니다. 이런 이야기를 들을 만큼 좋은 삶을 살았는가, 자문하며 부끄러웠습니다. 단 한 가지도 빼놓지 않고 마음속에 눌러 심었습니다. 고맙습니다. 이길게요"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앞서 그는 지난달 12일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았다. 혈액암의 종류라고 한다. 붓기와 무기력증이 생긴 지 좀 됐는데 미처 큰 병의 징조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다. 확진까지 이르는 몇 주 동안 생각이 많았다. 그나마 다행인 것은 미리 약속된 일정들을 모두 책임지고 마무리할 수 있었다는 점이다"라고 밝혔다.


허지웅의 투병 근황에 네티즌들은 "힘내세요" "응원할게요" "잘 버텨내고 있다" 등의 격려와 위로의 반응을 내놓고 있다.


한편, 허지웅은 방송 활동을 중단하고 치료에 전념하고 있다.


beom2@sportsseoul.com


사진 | 허지웅 인스타그램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