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주원, 저격글 해명 "'하시' 출연자와 상관無...오해하신 분들 죄송"
    • 입력2018-12-14 18:50
    • 수정2018-12-14 18:5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채널 A 예능 프로그램 '하트시그널' 출신 카레이서 서주원이 저격글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14일 오후 서주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추측성 기사들이 난무하여 오해를 바로잡으려고 합니다.

제가 잠깐 게시한 글과 특정 방송 출연자들과는 연관성이 전혀 없습니다"라고 알렸다. 또 "#오해하신 분들 #죄송해요"라며 사과의 뜻도 전했다.

지난 13일 서주원은 인스타그램에 "한때같이 촬영하며 좋은 추억으로 남은 사람이었는데 뭐가 그렇게 자격지심인지 본인은 밖에서 들리는 이야기는 못 듣고 매번 남 욕만 하고 사는지"라며 "한 명만 욕할 때는 들어주지만, 사람들마다 욕하면 그 사람들끼리 모여 너를 욕하는걸. 그걸 듣는 내가 너무 안타깝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와 함께 해시 태크로 "시그널"을 덧붙여 '하트시그널' 출연자를 겨냥한 말이 아니냐는 추측이 제기돼 화제를 모았다.


한편, 지난해 '하트시그널'로 얼굴을 알린 서주원은 지난달 11일 모델 겸 방송인 김민영과 결혼했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채널A 방송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