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훈, '해치' 합류…정일우X권율X고아라와 꿀케미 예고
    • 입력2018-11-09 16:09
    • 수정2018-11-09 16:0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박훈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배우 박훈이 저잣거리의 왈패로 변신한다.

SBS 새 드라마 ‘해치’는 천한 무수리의 몸에서 태어난 왕자 연잉군 이금(정일우 분)이 열정 가득한 과거 준비생 박문수(권율 분), 사헌부 열혈 다모 여지(고아라 분), 저잣거리의 떠오르는 왈패 달문과 함께 힘을 합쳐 대권을 쟁취하는 과정을 담은 드라마다.

극중 박훈은 저잣거리의 떠오르는 샛별 왈패 달문 역을 맡았다. 그가 연기하는 달문은 동물적인 감각과 직관의 소유자로 언제나 정확한 판단을 하며 이금의 새 조선을 위해 조력자가 되어주는 인물.

박훈은 왈패조직의 우두머리인 달문으로 분해 부채 하나로 십 수명의 장정을 상대하는 무술의 달인, 협객으로 여심을 저격할 전망이다. 뿐만 아니라 달문은 이금의 든든한 조력자가 되어주며 타고난 배짱과 사람을 아우르는 능력이 있는 인물로 신선한 재미를 배가하며 보는 이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박훈이 그려낼 왈패 달문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그간 드라마 ‘육룡이 나르샤’, ‘태양의 후예’, ‘투깝스’ 그리고 영화 ‘골든슬럼버’ 등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다채로운 캐릭터를 보여줬던 그 이기에 달문에게 어떤 색을 입혀낼지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것.

특히 정통 사극부터 현대극 등 장르를 불문하고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줬던 박훈은 이번 작품에서도 달문과 쏙 빼 닮은 매력적인 모습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더불어 정일우, 권율, 고아라와 빚어낼 케미 역시 많은 이들의 호기심을 유발하고 있다.

한편 ‘해치’는 드라마 ‘일지매’, ‘아내가 돌아왔다’, ‘대풍수’,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등을 통해 탄탄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이용석 감독과 ‘마의’, ‘동이’, ‘이산’, ‘화정’ 등으로 탄탄한 사극신화를 작성하고 있는 김이영 작가가 만난 작품이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제이스타즈 엔터테인먼트 제공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