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신성일 발인, 엄앵란-영화인 배웅 속 영면 [SS쇼캠]
    • 입력2018-11-06 11:58
    • 수정2018-11-06 11:5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기자] 배우 신성일이 동료들의 배웅 속에 마지막 길을 떠났다.

6일 오전 서울 송파구 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故 신성일 발인식이 엄수됐다.


이날 발인 현장에는 아내 엄앵란을 비롯해 배우 안성기, 이덕화, 독고영재 등이 참석해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을 배웅했다.


한편, 故 신성일의 장지는 고인이 직접 건축해 살던 가옥이 위치한 경북 영천 성일각이다.



yoonssu@sportsseoul.com


사진ㅣ유튜브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