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와 고등어' 한상진 "노사연 일가인 것 숨기려 수염 길러"
    • 입력2018-09-24 18:41
    • 수정2018-09-24 18:4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어머니와 고등어' 한상진이 노사연 노사봉 자매와 만났다.

24일 방송된 KBS2 추석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어머니와 고등어'에서는 한상진이 노사연 노사봉 자매와 만나 식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아침 식사 후 산책을 즐긴 노사연 노사봉 자매는 점심으로 평양냉면을 택했다. 노사연은 "엄마와 아빠 모두 이북 사람이었다"라고 덧붙였다.


이 자리에는 노사연의 사촌인 한상진도 합류했다. 여기에는 한상진도 합류했다. 그는 수염에 관해 묻는 누나들에게 "노사연의 친척인 것 숨기려고 기르고 있다"라고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그는 "우리는 점심을 먹기 위해 아침 산책을 한다. 고기부터 시켜야 한다"라고 누나들의 니즈를 정확히 충족해 '노 씨 일가'의 일원임을 인증했다.


한편 KBS2 '어머니와 고등어'는 누구나의 기억 속에 살아 숨 쉬는 특별한 '그 맛' 집밥의 추억을 되살리기 위한 엄마밥 기록 프로젝트로, 24일 오후 5시 10분 2회 연속 방송된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KBS2 방송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