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일리 10승 롯데 삼성 꺾고 4연승
    • 입력2018-09-22 20:39
    • 수정2018-09-22 20:3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포토]레일리, 투심 그립으로
롯데 레일리가 22일 잠실 LG전 선발출전해 투심그립으로 투구하고 있다. 2018. 6. 22 잠실 | 배우근기자 kenny@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이웅희기자] 롯데가 10승을 채운 브룩스 레일리의 호투 속에 삼성을 꺾고 4연승을 달렸다. 대구 3연패, 토요일 3연패 사슬도 끊었다.

레일리는 22일 대구 삼성전에 선발등판해 7이닝 동안 2실점만 하며 팀의 5-2 승리를 이끌었다. 뒤를 이어 구승민이 1이닝을 잘 막고 홀드를, 손승락이 9회를 막고 세이브를 추가했다.

롯데 민병헌이 7회 1사 만루에서 적시타로 결승타를 기록했다. 채태인과 신본기는 8회 심창민을 상대로 각각 14호, 11호 홈런포를 터뜨렸다. 채태인은 홈런 포함 4타수 3안타 2타점 1득점, 신본기는 홈런 포함 4타수 2안타 1타점을 기록했다.

삼성 선발투수 릭 아델만은 6이닝 1실점으로 롯데 강세를 이어갔다. 하지만 장필준(0.1이닝 2실점)과 심창민(1.2이닝 2실점)이 부진하며 불펜대결에서 밀렸다.
iaspire@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