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희 딸 서동주, 악플 피해 호소 "마음 아파"
    • 입력2018-09-14 15:33
    • 수정2018-09-14 15:3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배우 서정희의 딸 서동주가 악플 피해를 호소했다.

13일 서동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주에 가까운 내용이 담긴 한 포털 사이트 뉴스 댓글을 캡처한 사진을 게재했다.


해당 캡처 사진에는 서동주와 그의 어머니를 겨냥한 입에 담지 못할 수위의 댓글이 담겨있다. 그는 "그냥 열심히 자기 일하고 지내는 사람한테 왜 이렇게까지 심한 말을 하는지 이해가 안 간다. 마음이 아프다. 잠도 안 오고… 고마워요 다들"이라는 글을 덧붙이며 심정을 전했다.


한편 지난 2015년 이혼한 방송인 서세원과 서정희 사이에서 장녀로 태어난 서동주는 최근 TV조선 '라라랜드'를 통해 일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서동주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