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시험 불합격→유튜버 도전한 '훈남 공시생'
    • 입력2018-09-13 06:35
    • 수정2018-09-13 06:3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공시생 유튜버 '봇노잼'이 1인 크리에이터에 도전한다.

봇노잼은 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향후 계획"이라는 장문의 글을 남겼다.


그는 유튜브 채널의 댓글을 통해 "얼마 전에 경찰 시험을 치렀다. 이번 시험에는 합격하지 못했다. 변명할 여지 없이 아쉬움이 많이 남았던 시험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시험이 끝난 후 며칠간 저의 진로에 대해 고민을 해보았다. 시험을 준비하며 가볍게 시작한 유튜브 채널이 갑작스러운 여러분의 사랑과 관심 덕분에 주목받게 됐다"며 "잠시 준비했던 꿈을 미루고, 우연한 기회에 소중하게 다가온 유튜브 크리에이터 생활을 시작해 보려고 한다"라고 전했다.


또한 경찰의 꿈은 포기할 생각이 없으며 당분간 채널 운영에 집중하겠다는 의사를 강조했다. 의도치 않게 성과 이름이 반대로 표시된 지금의 계정명 대신 '노잼봇'이라는 새 닉네임으로 방송을 재개하겠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앞서 봇노잼은 공부라는 신선한 콘텐츠와 잘생긴 외모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연예인 못지않게 훈훈한 비주얼과 다부진 체격이 인상적이다.


한편, 크리에이터로 전향한 뒤 인스타그램을 개설한 봇노잼은 3일 만에 팔로워 1만 4000여 명을 보유하게 됐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노잼봇 인스타그램, 유튜브 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