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영 측 "tvN '로맨스는 별책부록' 긍정 검토 중" (공식)
    • 입력2018-09-11 17:33
    • 수정2018-09-11 17:3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박준범기자]배우 이나영이 9년 만에 안방극장에 모습을 드러낼까.


11일 이나영의 소속사 이든나인 측은 "이나영이 tvN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가제) 출연 제안을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출판사를 배경으로 한 로맨틱 코미디물로, '로맨스가 필요해' '연애의 발견'을 집필한 정현정 작가의 차기작이며 연출은 최근 OCN '라이프 온 마스'를 제작한 이정효 감독이 맡을 예정이다.


이나영이 '로맨스는 별책부록'에 출연을 확정하면, 지난 2010년 KBS2 '도망자 플랜비' 이후 약 9년 만에 안방극장으로 복귀하게 된다.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내년 상반기 방영을 목표로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나영은 영화 '뷰티풀 데이즈'의 개봉도 앞두고 있다.


beom2@sportsseoul.com


사진 l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