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10년 차"…테니스 스커트 입고 '방부제 미모' 뽐낸 아이유
    • 입력2018-09-12 06:35
    • 수정2018-09-12 06:3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데뷔 10년 차 가수 아이유가 변함없는 미모를 자랑했다.

지난 9일 개최한 '뉴발란스 2018 런 온 서울(2018 RUN ON SEOUL)' 마라톤 행사에는 아이유가 참석해 무대를 꾸몄다.


공개된 영상 속 아이유는 하얀색 후드티와 하늘색 테니스 스커트를 착용한 채 공연을 펼쳤다. 26세의 나이라고는 믿어지지 않을 정도로 새하얀 피부와 앙증맞은 체구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질끈 묶은 머리와 반 스타킹으로 귀여움을 더하기도 했다.


이날 흔들림 없는 가창력을 뽐낸 그는 '좋은 날', '너랑 나', '금요일에 만나요' 등 다수의 히트곡을 열창하며 스테이지를 장악했다.


한편, 올해 데뷔 10주년을 맞이한 아이유는 오는 15일 서울 광진구 유니버셜 아트센터에서 팬미팅 'IU+(아이유 플러스)'를 개최한다. 팬미팅은 10대 팬들을 대상으로 하는 파트1 '토크 투 아이유(Talk to 아10유)'와 20대 이상 팬들이 참여 가능한 파트2 '인비테이션(Invitat10n)'으로 나뉘어 진행될 예정이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 유튜브 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