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J 사생활 사진 유포→류효영 반박→류화영 열애설 부인(종합)
    • 입력2018-08-23 09:02
    • 수정2018-08-23 09:0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방송인 LJ(엘제이, 본명 이주연)가 류화영의 사생활 사진을 대량 유포해 파문이 일고 있다. 이에 류화영의 쌍둥이 언니 류효영이 비난을 가한데 이어 류화영 역시 공식 입장을 밝히며 열애설을 일축했다.

엘제이는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티아라 출신 연기자 류화영과 촬영한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엘제이와 류화영이 여행 중인 모습, 지인들과 어울리는 모습 등 다정한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엘제이는 "#항상 고마워 #류화영", "#이하늘 #형님 #감사합니다 #용기 이빠이 #전 형님보다 한 살 어립니다" 등 해시태그를 덧붙이며 최근 17세 연하 여자친구와 결혼을 발표한 이하늘을 언급, 류화영과 열애 중임을 암시하기도 했다.


하지만 엘제이의 이같은 행동에 류화영의 팬들은 사생활 침해라고 항의했고, 엘제이는 "제 여자친구랑 여행간 게 잘못인가요", "우습게 보여도 내가 사랑하는 사람 추억 간직하는 게 잘못이니?"라고 반박하며 류화영이 연인임을 직접 언급하기도 했다.


특히 류화영의 쌍둥이 언니인 류효영이 엘제이의 게시글에 거센 항의글을 남기며 엘제이의 행동을 비난했다. 댓글에서 류효영은 "다들 오해하지 않냐. 왜 이런 사진 올리는 거냐", "허락받고 올리는 것도 아니면서 왜 오해할 만한 글로 괴롭히냐. 지워라" 등의 댓글을 연이어 게재했다.


또 사진을 삭제하라는 요청에도 엘제이가 묵묵부답으로 일관하자 류효영은 결국 "더이상 못 참겠다. 경찰에 명예훼손으로 신고하겠다"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논란이 커지자 결국 류화영 소속사 이매진아시아 측은 "본인 확인 결과 두 사람은 연인이 아니다. 친한 사이"라고 두 사람의 열애설에 대해 부인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ㅣ엘제이 인스타그램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