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적인 각선미" 치어리더 안지현X김한나, 폭염 날리는 '핫팬츠 패션'
    • 입력2018-08-11 06:00
    • 수정2018-08-11 06:0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치어리더 안지현과 김한나가 늘씬한 몸매를 뽐냈다.


10일 안지현과 김한나는 각각 자신들의 인스타그램에 동일한 사진 한 장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브이 자를 그리거나 가벼운 스킨십을 하는 포즈로, 다정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특히 모두 핫팬츠로 각선미를 뽐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한 굽이 낮은 플랫 샌들을 착용했지만 굴욕 없는 긴 다리를 자랑했다. 안지현은 흰 티로 캐주얼한 무드를, 김한나는 블라우스로 여성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김한나는 또 다른 게시글에 안지현과 찍은 셀피를 게재해 청순한 비주얼을 과시했다. 긴 생머리가 두 사람의 매력을 더욱 배가시켰다.


한편, 안지현-김한나는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의 간판 치어리더로 활약 중이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안지현-김한나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