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쇼캠] "나는 아미다" 윤도현, 방탄소년단 곡 커버한 까닭 ('이타카' 제작발표회)
    • 입력2018-07-11 13:41
    • 수정2018-07-11 13:4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기자] 윤도현이 '이타카로 가는 길'에서 워너원과 방탄소년단의 곡을 재해석한 과정을 설명했다.

1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호텔에서 윤도현, 하현우, 소유, 이홍기, 김준현 등이 참석한 가운데 tvN '이타카로 가는 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윤도현과 하현우는 방탄소년단의 ‘DNA’, 워너원의 ‘에너제틱(Energetic)’ 등을 어쿠스틱 악기로 대자연을 풍경으로 재해석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날 윤도현은 "선곡은 제작진과 상의 후에 했다. 아무래도 곡을 다양하게 하려다 보니 워너원과 방탄소년단의 곡을 선정하게 됐다"라고 답했다.


이어 "확실히 팬덤이 있는 그룹이어서인지 관심을 많이 가져주셨더라. 나는 개인적으로 '아미'다"라고 방탄소년단의 팬임을 고백했다.


한편, '이타카로 가는 길'은 오직 SNS에 업로드한 노래 영상 조회 수로 얻은 경비로 터키에서 그리스 이타카섬까지 가는 여정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오는 15일 오후 6시 10분 첫 방송된다.

yoonssu@sportsseoul.com


사진ㅣ유튜브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