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쇼캠] 곽시양 "역할 위해 체중 13kg 찌웠다" ('목격자' 제작보고회)
    • 입력2018-07-11 13:08
    • 수정2018-07-11 13:0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박경호기자] 영화 '목격자' 제작보고회가 11일 오전 서울 압구정 CGV에서 열렸다.


이날 제작보고회에는 배우 이성민, 김상호, 진경, 곽시양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곽시양은 작품 출연 계기에 대해 "시나리오를 읽으면서 강한 인상을 느꼈다. 무자비하고 계획적이고 치밀한 역할이 그동안의 역할과는 다른 느낌이라 신선했다. 영화 속에서 주는 메시지가 공감돼서 이 영화에 꼭 출연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특히 곽시양은 역할을 위해 체중 증량을 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곽시양은 "아파트를 배경으로 하다 보니, 인물에 거기에 걸맞게 작아 보이거나 약해 보이면 안 될 것 같아서 체중을 13kg 정도 찌웠다. 감독님과 캐릭터 준비를 위해 많은 대화를 나눴다"고 말했다.


한편, '목격자'는 아파트 한복판에서 벌어진 살인을 목격한 순간, 범인의 다음 타겟이 되어버린 목격자와 범인 사이의 충격적 추격 스릴러를 그린 영화로 오는 8월 15일 개봉한다.



park5544@sportsseoul.com


사진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