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은진, 유명 감독과 루머 유포 악플러 강력 대응 "피해 심각"
    • 입력2018-07-11 10:14
    • 수정2018-07-11 10:1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심은진1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배우 심은진이 악플러 고소를 선언했다.

심은진은 11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악플러를 고발하며 “웬만하면 이런 글 안 올리려고 했는데, 참으로 질기고 질긴 분이십니다. 수개월을 수차례 계속 계정 바꿔가며 말도 안 되는 태그나 댓글로 사람의 인내심을 시험하시는군요. 2년 전 친한 동료 동생의 스토커로 시작해 이젠 그 동생과 저의 명예훼손과 허위사실 유포도 겁 없이 신나게 하시는 분이십니다”고 밝혔다.

심은진은 법적 강경 대응을 시사했다. 그는 “이젠 가만히 있을 수 없고요. 이미 여러 사람이 피해를 입었고 입고 있었으니, 저는 더욱 강하게 대처하겠습니다. 님. 사람 잘못 고르셨어요”라고 말했다.

심은진은 글과 함께 악플러가 쓴 악성 댓글과 그의 댓글이 담긴 사진을 함께 첨부했다. 심은진은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악플러에게 “저번에 한 차례 경고했음에도 불구하고 또 어리석은 짓을 하셨군요. 저는 이제 봐주는 것 따위, 합의 따윈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그동안의 모든 자료가 다 저에게 있고, 이번엔 허위사실 유포와 명예훼손까지 하셨으니, 저는 내일 경찰에 신고할 예정입니다. 오늘까지만 발 뻗고 편히 주무시길”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현재 심은진은 MBC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에 출연 중이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심은진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