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김희철x이나경, 선생님도 취미 생활 있다는 '사제지간'(종합)
    • 입력2018-06-23 20:56
    • 수정2018-06-23 21:1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놀라운 토요일'에서 김희철이 제자인 프로미스나인 이나경과 호흡으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23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놀토)'에서는 슈퍼주니어 김희철과 프로미스나인 이나경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박나래는 김희철과 이나경이 등장하자 출발부터 김희철의 의상에 대해 지적했다. 김희철은 "이나경의 스승이다"라며 엠넷 '아이돌 학교'에서 스승과 제자로 활약한 점을 설명했다.


MC 붐이 이나경과 혜리의 인연에 대해 언급하자 이나경은 "어릴 때부터 걸스데이 노래를 자주 들었다"면 혜리에게 존경의 뜻을 전했다. 이어 이나경은 걸스데이 '반짝반짝' 커버댄스를 혜리와 함께 선보였다. 혜리는 이나경의 선배로서 조언을 하기도 했다. 평소 막내로만 지냈던 혜리는 조언이 어색한 모습을 보였다.


첫 번째 퀴즈는 안동 구시장의 간고등어가 상품으로 걸렸다. 김희철은 걸그럽 노래 퀴즈에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지만 이내 나온 곡은 빅뱅의 '베베(BAE BAE)'였다. 키는 가장 먼저 정답을 유추했다. 이에 김희철은 "이 수첩을 왜 주는 거냐?"면서 "자존심 상해서 이거 못 쓰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키의 정답이 틀리자 김희철은 가사 말미가 '베베'라고 강력하게 주장했다. 이 때 김동현은 '네게'라고 반박했고 각자의 주장이 맞선 두 사람은 '백초크'와 '로우킥'을 내기로 걸었다. 내기에서 승리한 김동현은 김희철에게 선수가 직접 맛보여주는 '백초크'를 선물해 웃음을 안겼다.


김희철의 도전에 끝내 가사를 맞힌 멤버들은 간고등어를 시식했다. 이어 주어진 퀴즈는 크림치즈 빵을 두고 영화 주제곡(OST)을 맞췄다. 한해와 김희철, 문세윤 등이 차례로 문제를 맞춰 간식을 먹었다.


이어 영화 '접속'의 주제곡을 맞히는 과정에서 박나래는 '접촉'이라고 언급했다. 이는 '접속'을 패러디한 성인물 영화였다. 이에 신동엽은 "왜냐면 성인 패러디물이 주제곡은 같은 곡을 쓴다"라고 덧붙여 설명해 웃음을 더했다.


김희철의 시간이 돌아왔다. 찜닭을 두고 퀴즈에 앞서 김희철은 프로미스나인과 트와이스를 두고 이상형 월드컵을 진행했다. 붐의 리얼한 상황 설정에 김희철은 고민 끝에 이나경의 귀를 막고 트와이스를 선택해 웃음을 자아냈다.


본격적인 퀴즈에서 트와이스의 '우아하게' 가사 맞히기에 도전했다. 이 과정에서 김희철은 제자 그룹 프로미스 나인의 영어 철자까지 틀리는 모습으로 이나경에게 실망을 안겼다. 하지만 문제는 단 한 번만의 시도에 성공했다. '놀토' 첫 방송이후 12주 만에 이뤄낸 성적이었다.


한편, '놀라운 토요일'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된다.


purin@sportsseoul.com


사진 | tvN 방송화면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