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은광순 "김부선-이미소 모녀, 이제 해방되기를"
    • 입력2018-06-11 12:13
    • 수정2018-06-11 12:1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한의사 겸 환경운동가 고은광순이 배우 김부선의 딸 이미소에게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고은광순은 1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늘 엄마를 보호하고자 주저앉혔던 딸. 이제 모녀가 해방되기를"이라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그러면서 이미소의 심경 전문이 담긴 기사 링크를 덧붙였다.


앞서 이미소는 10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더 다칠 생각에 많이 무섭기도 하지만 다시 일어나고 싶은 마음에 얘기하고자 한다"고 운을 뗐다. 이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제 어머니의 사진을 보게 됐고, 그 사진을 찾고 있는 엄마를 보고 많은 고민 끝에 제가 다 폐기해버렸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세상 사람들 중에서는 이번 선거의 결과 때문에 엄마와 그분의 그 시절 사실 관계 자체를 자꾸 허구로 몰고 가시는데 모든 증거는 저희 엄마 그 자체이며, 더 이상 진실 자체에 대한 논쟁을 사라져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김부선과 이 후보의 스캔들이 사실임을 주장했다.


고은광순 역시 1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부선에게 이재명 이야기를 귀에 딱지가 앉도록 들었다"고 밝히며 "증거가 없을 것이란 자신감으로 전 국민에게 뻔뻔스럽게 오리발을 내미는 그가 경악스러울 따름"이라며 이 후보를 저격했다.


한편, 김부선은 이재명 후보와 자신의 관계에 대해 '수차례 만났던 불륜 사이'라고 주장하고 있고, 이 후보 측은 '변호인과 의뢰인으로 만난 사이'라고 선을 그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l 고은광순 페이스북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