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하나, "헤어졌으니 그만해주세요" 하루 만에 박유천과 결별 인정
    • 입력2018-05-16 23:28
    • 수정2018-05-16 23:2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박유천 황하나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그룹 JYJ 멤버 겸 배우 박유천과 1년간 공개 열애를 이어온 연인 황하나가 결별을 인정했다.

황하나는 16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프로필에 “헤어졌으니까 그만들 좀 해주세요. 남일, 소설, 마녀사냥 완전 노관심이에요. 지금은 해명 안 할게요”라고 박유천과의 결별을 밝혔다. 이어 그는 “그리고 남 욕하는 사람들보다 말 전달하는 사람들이 더 나쁜 것 같아요. 악의적인 분들은 죄송하지만 차단할게요. 우리 이쁜 말만 하고 이쁜 것만 보고 듣고 즐겁게 살아요”라고 덧붙였다.

지난해 4월 열애와 결혼소식을 전한 박유천과 황하나는 두 차례의 결별설 끝에 지난 15일 공식적으로 결별을 알렸다. 하지만 황하나는 결별 보도 후 SNS를 통해 지인에게 “기사 보지 마세요. 다 거짓말”이라고 댓글을 남겨 의아함을 자아냈다. 하지만 다음날인 16일 프로필에 이 같은 글을 남기며 황하나 역시 결별을 인정했다.

한편, 박유천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박유천과 황하나가 최근 연인 관계를 정리했다”라며 말을 아꼈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스프츠서울 DB, 황하나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