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쇼캠] 김소연 "결혼 후 복귀작, 남편 이상우가 더 기뻐해" ('시크릿 마더' 제작발표회)
    • 입력2018-05-11 18:41
    • 수정2018-05-11 18:4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기자] 배우 김소연이 결혼 후 첫 작품에 임하는 소감을 밝혔다.


11일 오후 서울시 양천구 목동 SBS에서 배우 송윤아, 김소연, 김태우, 송재림 등이 참석한 가운데 SBS 새 주말드라마 '시크릿 마더'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결혼 후 첫 복귀작으로 '시크릿 마더'를 선택한 김소연은 "'가화만사성' 이후로 2년 반 만에 인사를 드리게 됐다. 입체적인 캐릭터를 기다리다 보니 시간이 지나가게 됐는데 '시크릿 마더'를 맡게 되면서 아쉬움을 날렸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결혼을 하고 나니까 주위 분들이 일을 할 때 편안해 보인다고 해주시더라. 남편도 너무 좋아한다. 캐스팅된 날 눈물을 흘릴 정도의 감동을 표현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시크릿 마더'는 아들 교육에 올인한 강남 열혈맘의 집에 의문의 입시 대리모가 들어오면서 벌어지는 워맨스 스릴러다.


yoonssu@sportsseoul.com


사진ㅣ유튜브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