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곤, '개밥남2' 종영 소감 "비글 남매와 많은 추억 쌓아"
    • 입력2018-04-23 07:52
    • 수정2018-04-23 07:5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이태곤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 배우 이태곤이 채널A 예능프로그램 ‘개밥 주는 남자 시즌2’(이하 ‘개밥남2’) 종영소감을 밝혔다.

‘개밥남2’에 출연했던 이태곤은 23일 소속사 라마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쌤과 애리라는 가족을 만날 수 있게 해 준 ‘개밥남2’와 아이들이 성장해가는 과정을 함께 지켜봐 주신 시청자분께 감사드린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개밥남2’ 덕분에 아이들과 함께 캠핑, 낚시, 수영 등 많은 추억을 쌓을 수 있었다”며 “비록 ‘개밥남’의 이태곤 펫밀리는 여기서 인사 드리지만, 쌤과 애리와 함께 추억을 쌓아나갈 시간들은 아직 많이 남아있다. 어질리티와 아이들의 특성을 살린 탐지능력 훈련 등을 준비 중에 있는데, 언제든 또 다른 도전과 추억을 보여드릴 수 있는 이태곤 펫밀리가 되도록 노력하겠다. 감사합니다”고 종영소감을 밝혔다.

이태곤은 기존의 카리스마 넘치는 ‘상남자’의 이미지와는 달리 ‘개밥남2’를 통해 비글 남매 쌤과 애리에게 푹 빠진 ‘비글아빠’의 훈훈하고 솔직한 매력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비글 남매와 눈이 마주칠 때마다 자동으로 ‘아빠미소’를 발산하는가 하면, 매번 “아이고, 예뻐”를 연발하며 영락없는 ‘아들 바보’ ‘딸 바보’의 면모를 드러내며 의외의 귀엽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하기도 했다.

한편 이태곤은 KBS2 예능프로그램 ‘하룻밤만 재워줘-스페인 편’ 및 차기작을 통해 팬들과 만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채널A 방송화면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