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 레이더]톱스타 A가 산 다이아 반지 주인공은 과연
    • 입력2018-04-16 07:03
    • 수정2018-04-16 07:0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톱스타 A가 최근 명품 주얼리 브랜드에서 다이아몬드 반지를 샀다는 소문으로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A가 최근 열일 하면서 미녀 배우들과 호흡도 있는데다 또다른 신예 스타에게도 관심을 보였다는 소문까지 있어서 과연 A의 프로포즈를 받는 사람이 누굴까 비상한 관심이 쏠리고 있는데요. 그런 A를 두고 한 관계자는 “A는 예전에도 모 명품 브랜드에서 반지를 산 적이 있는데, 그때도 어머니에게 사줬다며 소문을 일축했다. 이번에도 그럴 가능성이 농후하다”며 세간의 관심을 진화했습니다. 과연 A의 반지는 누구에게 전달될까요. A가 정말로 프로포즈를 해 품절남이 된다면 그것도 서운하겠지만, 그 반지들이 정말로 모두 어머니께 드린 선물이었다면 그것도 참 서글픈 일일 것 같습니다.

◇톱스타 B는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활약하고 있습니다. 반듯한 이미지를 가진 B는 대중에게도 큰사랑을 받고 있지만 함께 작업하는 이성 배우들에게는 어려운 존재라고 합니다. B가 작품을 할때마다 상대역을 맡은 배우들이 좋지 않은 소문으로 고생을 하고 있다고 합니다. 이런 소문은 모두 드라마는 물론 현장이 모두 자신의 위주로 돌아가는 것을 원하는 B와 그의 소속사 때문이라고 하네요. 한 관계자는 “첫 촬영날 하루 B보다 늦게 왔다는 이유로 업계에서 현장에서 지각을 자주 한다는 말을 듣고 있다. 소속 배우에게도 항상 행동을 조심하라고 주의시키고 있다”고 전하기도 했습니다..

◇가요계 다국적 아이돌 멤버가 늘어나면서 소속사는 다르지만 국적이 같은 아티스트들이 채팅방을 통해 친목을 나누고 있다고 합니다. 각 채팅방마다 성격이 조금씩 다르기도 한 가운데 대표적인 해외 아티스트인 C는 자국 후배 아티스트를 잘 챙기는 것으로 유명하다고 합니다. 평소에도 인성이 좋기로 소문난 C는 물심양면으로 후배들의 고충도 들어주고 조언도 해주기에 많은 후배들이 자연스럽게 따르고 있다고 하네요.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