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슴 케미" 윤아X박보검, 재회한 '효리네' 직원과 아르바이트생
    • 입력2018-03-13 08:47
    • 수정2018-03-13 08:4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 그룹 소녀시대 멤버 윤아와 배우 박보검이 깜짝 만남을 인증했다.


윤아는 12일 오후 인스타그램의 스토리를 통해 박보검과 함께 찍은 영상을 공개했다. 두 사람은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VIP 시사회 현장에서 우연히 만났다.


영상에서 윤아와 박보검은 "저희 시사회에서 만났어요. 이런 우연이! 알바생과 직원입니다"라고 설명하며 환하게 웃었다. 또한 서로를 "사슴 케미"라고 언급하며 영상에 "보검보검해", "사슴케미"라는 글을 띄웠다.

두 사람은 보기만 해도 훈훈한 비주얼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반가운 만남에 팬들은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윤아와 박보검은 JTBC 예능 프로그램 '효리네 민박2'에 직원과 단기 알바생으로 출연 중이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ㅣ윤아 인스타그램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