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1A4 산들 "아이돌 미투 가해자 NO…허위 사실 유포 강경 대응"
    • 입력2018-03-09 11:02
    • 수정2018-03-09 11:0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권준영기자] 그룹 B1A4 산들이 아이돌 미투 가해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9일 본지는 피해자라고 주장한 B씨로부터 직접 받은 제보를 통해 6년 전 아이돌 그룹 보컬 A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단독 보도했다.


해당 기사에 2010년대 초에 데뷔했고 한 음악프로그램에서 가창력을 인정받은 아이돌 그룹 보컬인 A라는 표현을 두고 B1A4의 산들이 아니냐는 추측을 내놓았고, 소속사 측에서는 전면 부인하고 나섰다.


소속사 측은 다수의 언론을 통해 "소속 아티스트가 전혀 아니다. 저희처럼 전혀 연관이 없는 피해자가 발생하는 일이 다시는 없기를 진심으로 바라는 바"라며 "당사는 아티스트를 보호하기 위해 근거 없는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강력하게 대응 하도록 하겠다"고 반박했다.


kjy@sportsseoul.com


사진|스포츠서울 DB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