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상의 e파인더]시속 100km의 '섹시 볼걸' 함민지, MAX FC 라운드 걸 도전! "맥스엔젤 변신"
    • 입력2018-03-02 09:15
    • 수정2018-03-02 10:0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KDH_0362
함민지.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글·사진 이주상기자]프로야구팀 SK와이번스의 경기를 통해서 국내 최초 ‘볼걸’로 데뷔해 많은 화제를 낳았던 함민지(26, 리리컴퍼니)가 격투기 무대의 꽃, 라운드걸에 도전한다.

오는 3일 서울 화곡동 KBS아레나홀(구88체육관)에서 개최되는 국내 최대규모 입식격투기 대회 MAX FC(맥스FC)12 ‘쇼타임’의 대표 라운드걸 ‘맥스엔젤’로 변신하는 것이다.

함민지는 볼걸 데뷔 이후에도 맥심(MAXIM) 화보집을 통해 섹시하고 매혹적인 매력을 발산하며 많은 남성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 바 있다. 이번 맥스엔젤 데뷔에 앞서서도 자신의 매력을 한껏 표현할 수 있는 매력적인 화보를 사전 공개했다.

최근 평창올림픽 홍보대사로도 활약한 바 있는 함민지는 “스포츠 현장의 뜨거운 열기와 함성에 매력을 느낀다”며, “맥스엔젤로서 첫 무대라 떨리기는 하지만 실수 없이 즐기는 마음으로 3월3일 쇼타임을 장식해 보겠다”고 밝혔다.

그는 맥스엔젤 데뷔에 앞서 무에타이 체육관을 찾아가 선수들과 함께 구슬땀을 흘리며 격투기를 직접 배워 보기도 하며 현장감을 익히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MAX FC12‘Show Time’은 3일 화곡동 KBS아레나홀에서 오후 3시부터 열린다. MAX FC 웰터급 챔피언 이지훈(31, 인천정우관)이 최훈(31, 안양삼산총관)을 맞이해 웰터급 1차 방어전을 치르며, 이진수(25, 팀MAX FC)와 박태준(31, 팀설봉)의 미들급 초대 챔피언전이 열린다. IPTV IB SPORTS와 NAVER SPORTS를 통해서 오후 7시 메인 시합부터 생중계 된다.
rainbow@sportsseoul.com

KDH_9533
함민지.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KDH_9899
함민지.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KDH_9969
함민지.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추천

5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