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평창] 한국 선수단 코리아하우스서 합동 차례 계획
    • 입력2018-02-14 14:56
    • 수정2018-02-14 14:5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포토]한반도기를 함께 흔들며! 남북 공동 입장
9일 강원 평창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개회식에서 남북 선수들이 한반도기를 흔들며 입장하고 있다. 평창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장강훈기자] 한국 선수단이 합동 차례를 지낸다.

평창동계올림픽에 참가하고 있는 한국 선수단은 오는 16일 오전 강릉 올림픽파크 내 코리아하우스에서 공동 차례를 지낸다. 북한 선수단은 참여하지 않는다.

문화체육관광부는 14일 “공동 차례는 당일 오전 8시부터 한국예절사협회의 집례관 주관으로 진행된다”고 전했다. 문체부 도종환 장관도 참석해 선수들과 함께 떡국을 먹을 예정이다.

차례상에는 여느 가정의 경우와 같이 떡국, 부침개, 생선, 나물, 대추, 밤, 배, 곶감, 식혜 등이 올라간다. 차례 뒤에는 윷놀이, 제기차기 등 전통놀이를 즐기고, 한복을 입고 사진 촬영을 하는 행사도 이어질 예정이다.
zzang@sportsseoul.com

추천

0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