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이슈]'박진희의 리턴' 고현정의 그림자를 지울 수 있을까?
    • 입력2018-02-14 10:56
    • 수정2018-02-14 10:5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박진희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박진희의 리턴이 시작된다.

논란의 SBS드라마 ‘리턴’이 14일 방송된다. 재미있는건(?) 앞부분에선 고현정이, 뒤에선 박진희가 같은 배역을 놓고 연기하는 해프닝이 벌어진다. 이날 방송되는 ‘리턴’은 15,16회를 방송한다. 15회 초반에는 고현정의 법정신이, 16회에는 박진희가 새롭게 등장한다.

과연 시청자들은 이를 어떻게 받아들일까. 사실 모두가 다는 현실이지만, 극의 몰입도에 어떠한 영향을 미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박진희 역시 바쁘다. 지난 13일 오후 부터 첫 촬영을 시작했다. 이날 촬영된 장면은 2개 였다. 박진희의 오피스텔 비밀의 방 장면이었는데, 이 곳은 그동안 드라마에서 한번도 공개된 적이 없는 장소로 극중 최자혜가 숨기고 있던 과거와 미스터리가 담긴 곳이고 반전의 열쇠가 있는 곳이다.

고현정의 하차 부터 박진희가 이를 두고 고민하는 과정까지 드라마 관계자들도 숨을 죽이고 지켜봤던 상황. 박진희가 촬영장에 등장했을 당시 분위기는 침착했다고 한다.

관계자는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을 이어갔다. 그렇다고 웃을수도 울수도 없는 상황”이라면서 “첫 촬영은 잘 끝났다”꼬 분위기를 전했다.

앞으로 최자혜는 악벤저스가 벌이는 사건 사고를 다루며 그들의 진실을 파헤쳐 나간다. 이제까지는 법정신을 위주로 세트 촬영이 많았다면, 앞으로는 고된 야외 촬영이 늘어나게 된다.

한편, 박진희는 현재 임신 5개월로 태교와 드라마 촬영에 힘쓸 예정이다.

whice1@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