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멍뭉미도 해낸다" 김유정, 두말하면 입 아픈 미모
    • 입력2018-02-13 18:11
    • 수정2018-02-13 18:1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 배우 김유정이 멍뭉미를 발산했다.


김유정은 12일 오후 자신의 웨이보에 "정말 추워요 감기 조심하세요"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휴대폰 카메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토끼와 고양이로 변신한 김유정의 모습이 담겼다. 밝은 헤어 컬러의 웨이브 머리를 한 채 마치 인형 같은 미모로 카메라를 응시해 눈길을 끈다.


멍한 표정도 사랑스럽기 짝이 없었다. 깜찍한 매력에 반한 팬들은 뜨거운 반응을 보냈다.


한편, 김유정은 '으라차차 와이키키' 후속으로 방송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연출 노종찬, 극본 한희정) 출연을 확정했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김유정 웨이보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