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나은 SNS 사진 삭제, 네티즌 "페미니즘" VS "이게 왜 문제"
    • 입력2018-02-13 14:31
    • 수정2018-02-13 14:3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최민지기자] 그룹 에이핑크 손나은이 SNS에 올린 사진을 돌연 삭제한 가운데 그 이유와 관련해 갑론을박이 일고 있다.


손나은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침 부은 얼굴 'GIRLS CAN DO ANYTHING'"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최근 화보 촬영 차 미국 뉴욕으로 떠난 상태로 현지의 한 식당에서 커피와 빵을 즐기는 모습이다. 가장 눈길을 끄는 건 휴대전화 케이스로 'GIRLS CAN DO ANYTHING'이라는 문구가 크게 쓰여 있다.


이는 한 패션 브랜드에서 내놓은 슬로건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일부 네티즌들은 페미니스트를 대변하는 문구 아니냐며 그의 인스타그램에서 논쟁을 펼쳤고, 이를 의식한 것인지 손나은은 얼마 지나지 않아 해당 사진을 삭제했다.


삭제된 후에도 온라인에선 여전히 뜨겁다. 페미니스트를 대변하는 것 아니냐는 주장에 "대체 '소녀들은 뭐든 할 수 있다'는 게 뭐가 문제가 되는 거냐", "논란이 왜 되는지도 모르겠다" 등 반박 주장과 함께 손나은을 응원하는 글도 이어지고 있다.


julym@sportsseoul.com


사진ㅣ손나은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