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발리에서 생긴 일' 최문석 PD, SBS 퇴사
    • 입력2018-02-13 10:04
    • 수정2018-02-13 10:3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0000767260_001_20171228175739617
[스포츠서울 김효원기자]SBS ‘발리에서 생긴 일’의 최문석 PD가 지난해 연말 퇴직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스포츠서울의 취재에 따르면 최문석 PD는 지난해 12월 명예퇴직을 신청해 SBS에서 퇴직했다.

SBS 공채2기로 입사한 최 PD는 ‘온리 유’,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 ‘발리에서 생긴 일’, ‘애인 있어요’ 등 화제의 로맨스 드라마를 연출했다. 지난해에는 시트콤 드라마 ‘초인가족’을 연출해 잔잔한 웃음과 감동을 선사했다.

최 PD의 메가 히트 대표작인 ‘발리에서 생긴 일’은 배우 소지섭, 조인성, 하지원이 주연을 맡아 파격적인 스토리와 연출로 2004년 방영 당시 폭발적인 인기를 모았다. 최근 이 드라마가 리메이크 된다는 예고가 있어 드라마 팬들의 기대를 끌었다.

‘발리에서 생긴 일’ 제작사 빅토리콘텐츠 측은 최근 이 드라마의 리메이크를 공식적으로 인정한 바 있다.

방송계 한 관계자는 “최문석 PD가 SBS를 퇴직하고 제작사에서 ‘발리에서 생긴 일’ 리메이크작을 연출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eggroll@sportsseoul.com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