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에버턴전 시즌 11호골 폭발…홈 최다 연속골 타이 기록
    • 입력2018-01-14 03:02
    • 수정2018-01-14 03:0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손흥민
에버턴전 선제골 주인공 토트넘 손흥민. 캡처 | 토트넘 트위터 캡처

[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손흥민(26·토트넘)이 구단 홈 경기 연속 골 최다 득점 타이 기록을 세웠다.

손흥민은 14일 오전 2시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 웬블리 스타디움에서 킥오프한 2017~2018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3라운드 에버턴과 홈경기에서 0-0으로 맞선 전반 25분 오른발 선제골을 터뜨렸다. 오른쪽 풀백 세르주 오리에가 공격에 가담해 페널티박스 오른쪽까지 파고들어 낮은 크로스를 시도했다. 문전으로 달려든 손흥민이 상대 오프사이드 트랩을 절묘하게 피해 가볍게 오른발로 밀어넣었다. 리그 8호골이자 시즌 11호 골.

무엇보다 14년 묵은 토트넘 홈 경기 최다 연속 득점 타이 기록을 썼다. 지난 2004년 저메인 데포가 홈 5경기 연속 골을 터뜨리며 오랜 기간 기록 보유자였다. 손흥민은 지난달 10일 스토크시티전 득점 이후 브라이턴(12월14일) 스완지시티(1월3일), 웨스트햄(5일)에 이어 이날 경기까지 5경기 연속 골에 성공했다. 데포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올 시즌 홈 공격 포인트에서도 팀 내 1위로 올라섰다. 이전까지 손흥민은 6골3도움으로 해리 케인(11경기 8골 1도움)과 나란히 9개의 공격 포인트를 쌓으며 공동 1위였다. 이날 1골을 더 추가하면서 10개째를 채웠다.
kyi0486@sportsseoul.com

추천

2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